셀럽

'입 연' 안성기 "혈액암 투병 중, 항암치료로 가발 착용".news

작성자 정보

  • sweetdayz 작성
  • 작성일

컨텐츠 정보

본문

https://entertain.naver.com/read?oid=468&aid=0000882704


배우 안성기가 1년여간 혈액암으로 투병 중인 사실이 뒤늦게 알려졌다. 건강이상설이 제기된지 1년9개월여 만이다.

안성기는 지난 15일 열린 ‘배창호 감독 데뷔 40주년 특별전’ 개막식에 참석한 뒤 달라진 외모 때문에 재차 건강 이상설에 휩싸였다. 안성기는 영화 ‘고래사냥’ ‘꼬방동네 사람들’ ‘깊고푸른 밤’ 등 배 감독의 숱한 화제작을 함께 했다.

이날 안성기는 얼굴이 퉁퉁 붓고 가발을 쓴 듯한 모습으로 등장했고, 내내 배우 김보연의 부축을 받는 모습이었다. 최근작인 영화 ‘한산:용의 출현’을 떠올리면 너무 달라진 모습이었다.

이로 인해 다시 한번 국민배우 안성기의 건강에 대한 누리꾼들의 걱정이 쏟아졌다. 소속사 측은 “건강에 이상이 없다”는 입장을 밝혔지만, 안성기는 사실을 밝혔다.


안성기는 16일 오후 조선일보 측에 “혈액암이 발병해 1년 넘게 투병 중이다. 항암 치료를 받고 최근에 건강이 좀 나아져 외출할 수 있었다”면서 “(항암 치료로) 가발을 벗으면 민머리”라고 투병 사실을 알렸다.

안성기를 둘러싼 건강이상설은 지난 2020년10월 처음 제기됐다. 당시 안성기는 ‘한산: 용의 출현’ 촬영을 마친 뒤 건강 이상이 발생해 장기 입원 치료를 받았다.

당사자가 와병설을 부인하며 건강 이상설은 가라앉았지만, 이후 혈액암이 확인되면서 치료에 전념해온 것으로 보인다. 안성기는 건강 악화로 지난 5월 동료배우 고(故) 강수연의 장례식에도 늦게 참석했다고 밝혔다.

16633915040223.jpeg


관련자료

댓글 0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전체 22,787 / 1 페이지
번호
제목
이름